요새 사당역 11번 출구 근처를 갈일이 많다 ㅋ

실내암벽을 배우러 다니는데 그 곳이 그 근처기때문;;ㅋㅋㅋ

암벽장 가는 길에 있는 카페 '므니에'

 

 

 

 건물밖 유리에 그려진 그림들이 참 이쁘고 아기자기:)

초코렛 만드는 주방이 밖에서도 보인다.

 안에 들어오면 바로 초코렛을 직접 만드는 주방을 자세히 볼수 있다.

이 카페의 특징은 바로 직접 만든 맛있는 초콜렛이 있다는거!!ㅎㅎ

 진열장을 가득채운 초코렛들~

 메뉴판.

 아이스아메리카노.

잔이 아니라 예쁜 병에 담겨져 나온다. ㅎㅎ

테이크아웃을 할 경우엔 500원을 빼줘서 2500원.

 함께 서비스되는 작은 파베초코렛.

아메리카노와 달달한 초코는 정말 환상궁합인듯>ㅁ<

초코렛 음료도 맛있다.

sweet와 bitter로 나누어 판매되는데 개인적으론 bitter가 맛있는듯.

말차화이트초콜릿이란 음료는 녹차라떼인데 조금 쓴맛이 강한편;;;

비오는 날 조용히 차한잔 하면서 앉아있기 좋은 곳^^

by 맹강 2012.08.20 22:31

 내가 정말 자주가는 나의 쉼터, 카페 부름:)

큰길에 있는건 아니지만 찾아가기도 쉽고, 편안한 분위기라서 좋다.

2호선 봉천역 4번 출구에서 미니스톱을 끼고 쭈욱 걸어올라가면

큰길에 횡단보도가 나오는데 그 길을 건너 아파트단지 쪽으로 걸어올라와서

좌회전하면 금방ㅋㅋㅋㅋㅋ

설명하면 멀어보이지만 막상 걸어오면 5분거리..^^

 

 

 

 요새는 조치원에서 직접 보내주는 복숭아 쥬스를 파는데 맛있다+ㅅ+ㅋㅋ

 가게 밖을 지키고 있는 화분들.

빨간 통에는 원두 찌꺼기들이 가득담겨 있는데 그냥 지나가다가 덜어가면 됨ㅋㅋ

 

 카페안에 있는 방명록에 그림을 그려주신 분들.

복사해서 붙여놓았다 ㅎㅎ

 메뉴가 정말 많고 싸다.ㅋㅋ

 

 

 부름이 좋은 이유는 원두의 종류도 많고,

더치커피나 드립커피를 여러가지 원두로 즐길수 있으며.

아쥬 질좋은 원두를 쓰기 때문에 맛또한 일품이라는거!!ㅎㅎ

 항상 내려지는 더치커피.

 더치커피를 이렇게 병으로 판매도 하고있다.

선물용으로도 좋을듯:)

 

 가게안에 있는 또다른 식구들 ㅎㅎ

소라게.

 등껍질에 그림을 그려넣어서 판다고 ㅎㅎ

나름 참 멋진 아이디어.

 새우볶음밥과 자몽에이드, 그리고 샤케라또.

개인적으로 아이스에스프레소라고 할수있는 샤케라또를 좋아한다.

새우볶음밥이 3500원.(싸다!!지금은 저것보다 양이 더 늘었다ㅋㅋ)

 베이글.(2500원)

베이글은 감자샐러드(1500원)와 함께 먹을것을 강추함ㅋㅋㅋ

바삭한 베이글에 감자샐러드를 발라서 먹으면 정말 맛있다!!@ㅅ@

 시원해보이는 레몬에이드.

 닭찌찌살 샐러드 ㅎㅎ

3500원인데 엄청 푸짐하고 맛있다!!

사장님이 직접 손수 장봐서 만드신다능ㅎㅎ

 복숭아 쥬스.

복숭아 자체가 달고 맛있어서 시럽을 넣지 않아도 너무 맛있다!!

에스프레소.

마지막으로 밀크빙수.

우유를 얼려서 갈았기때매 엄청 고소하고 맛있다 ㅎㅎ

팥도 맛있고ㅋㅋㅋ

정말 끝까지 먹게되는 맛♥

 

음료 종류도 많고 요깃거리도 많고

다 맛있고 싼데다가!!!

분위기도 편한 내 페이보릿 카페:)

 

 

 

 

by 맹강 2012.08.20 22:21

홍대라고 하기엔 합정과 너무 가까운 빙수전문점ㅋ

합정 캐슬프라하 바로 옆에 위치한 곳이다.

오늘도 외관은 안찍었음...고질적인 병^^;;

근데 가면 찾기 쉬움~펭귄이 그려져있어서 눈에 금방 띈다.

 내부의 귀여운 조명들.

 펭귄이 여기저기.

 열심히 빙수를 만들고 있는 요 언니(?)들은 초상권 보호를 위해 모자이크 처리ㅋㅋ

안쪽은 생각보다 넓지 않아서 빙수만 먹으면 후딱 나가줘야 할거 같은 분위기;;

내가 들어가서 자리 잡자마자 사람들이 우르르 몰려와서 밖에서 대기하더라능.........

빙수전문점이란 말에 걸맞게 온통 빙수ㅋㅋ

종류도 많고 좋다:)

 팥빙수를 시켰는데 완전 대박ㅋㅋㅋㅋ

(밖에 앉아있는 사람들 다리 보입니껴??ㅋㅋㅋ밖에 대기할 수 있는 의자가 있음,,근데 바깥보고 앉는 자리에 앉아서 엄청

민망했다능..ㅜㅜㅋㅋㅋㅋㅋㅋㅋㅋㅋ)

 우유를 수북히 갈아서 올리고 그위에 미숫가루를 듬뿍~그리고 인절미까지!!

여긴 특이하게 팥을 따로 주는데 팥을 별로 안좋아하는 분들이 괜찮게 생각하더라능.ㅋ

하지만 뭐 빙수 종류가 여러개니까 팥 싫으면 다른거 시켜먹음 됨ㅋ

양이 생각보다 많아보이지만 빠른 속도로 흡입하게 되는 맛!!!! 맛있고 시원하다 ㅠㅠㅋ

시럽과 연유가 유기농이라고 써있더군.

여기는 섞어먹는게 아니라 위에서부터 퍼먹기를 권장하므로 열심나게 퍼먹다가 팥을 투여해서 먹음된다.

팥은 내스탈은 아니었음...너므 통팥,,너무 안달아도 짱남ㅋㅋㅋㅋㅋ

 기념으로 쿠폰도 받아옴ㅋ

여긴 적립방법이 특이하고 굉장히 현대적임ㅋㅋㅋㅋ

도장쿠폰만 써봤던 사람들아~요거 괜찮은 아이템이당ㅋㅋㅋ

 쿠폰 앞장은 귀여운 펭귄.

뒷장은 요렇게 QR코드.ㅋㅋ

적립하기를 누르면 요 QR코드를 인식시켜서 바로 적립~~

조으다 조으다.

내부가 좀 좁고, 빙수밖에 없어서 줄창 눌러앉아있기엔 눈치보이지만

시원하고 달달한 우유빙수를 먹고싶다면 강추^^

by 맹강 2012.08.04 16:00

 저녁식사로 인도커리를 먹고, 에그타르트와 팥빙수 먹으러~ㅎㅎ

난 항상 느끼지만 카페 외관을 안찍는다 정말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이번에도 역시나..ㅡㅡㅋ

 내부가 참 아기자기 하죠잉~~?ㅋㅋ

요거 인형의 집 귀엽다 ㅎㅎ

 에그타르트랑 커피가격이 비슷함ㅋㅋㅋㅋ

 

 

 

 

 벽을 사진으로 장식해놨는데 이쁘더라능 ㅎㅎ

나무에 사진이 열렸네~~~

 

아메리카노는 그렇게 쓰지도 시지도 않은 무난한 맛이었다.

팥빙수는 우유빙수~~그럭저럭 먹을만^^

에그타르트는 정말 맛있다!!!!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by 맹강 2012.07.24 01:26

돈 좋아하는 네오.ㅋㅋ 

 

 

사실 뭐든 손에 쥐어주면 좋아함...

'냥이 > 네오' 카테고리의 다른 글

네오의 일상.  (0) 2012.07.24
네오의 관절꺾기 신공.  (0) 2012.07.18
네오의 일상.  (0) 2012.07.18
냥이 발톱깎이는 팁.  (0) 2012.06.23
어릴적 네오  (2) 2012.06.18
네오 처음 오던 날  (0) 2012.06.17
by 맹강 2012.07.24 01:06

프라하를 떠나는 날이 다가오고 있다...

근데 계속 날씨가 흐려서 속상했는데 왠일ㅋㅋㅋㅋ

가기 바로 전날부터 날씨가 미친듯이 화창한거라..............ㅜㅜ

더 가기 싫어졌다 ㅋㅋㅋㅋㅋ

이날은 아침을 먹고..(민박집 아침밥상 사진을 올렸었던가..기억이 안난다..어쨌든 밑의 사진처럼 엄청 잘 챙겨주셔서 한국음식이 그립지 않았고 그래서 더욱 프라하를 좋아할 수 있었던 거 같당^^)

 

든든히 아침을 먹고~

 이날은 프라하성에서 오후 12시 정각이 되면 볼수 있다는

근위병 교대식을 보러왔다.

힘들어서 트램타고 왔다 ㅋㅋㅋㅋㅋㅋㅋㅋㅋ

트램타니깐 프라하성 후문쪽 북정원 바로 앞에 내려주더라..대박

 날씨가 좋으니깐 경치가 더 죽인다ㅠㅠ

 

 아름다운 체코의 하늘과 빨간지붕을 배경삼아 셀카한장:)

 12시가 되려면 시간이 좀 남아서 악사 아저씨들 연주와 노래 들으면서 프라하를 감상중.

정말 가기 싫다.............

 몇번이나 와봤던 곳이지만 하늘이 예술이라 더욱 멋있다...

 

 

 

 

 

 12시가 가까이되자 사람들이 엄청 몰린다능......젝일ㅋㅋㅋㅋ

일찍 왔는데 다른데 가있다가 좋은자리 못잡음 ㅠㅠ

 저 건물에서 근위병들이 우르르 나오고 열린 창문앞에 서서 악기 연주도 하고 그런다..

근데 왜 사진은 또 없는게냐..ㅋㅋㅋㅋㅋ

생각보다 시시해서 봐도 그만 안봐도 그만일듯~~^^;;

근위병 교대식때 그렇게 지갑이나 가방을 잃어버린다니..조심해야 할듯~~!!

 하늘이 예술이다.

 

 

 

 

 프라하 성에서 내려가는 길.

 까를교.

 구름과 하늘빛이 예술이라 그냥 아무렇게나 찍어도 그림임.

 

 

 

 좀 아쉬웠던 건데...

가기 며칠전부터 구시가지 광장에 요렇게 막 이것저것 설치되서 영~~사진찍기도 그렇고;;

맘에 안들었는데 유로2012때문이었다능ㅋㅋㅋ

유럽은 축구에 열광하니까..그리고 내가 돌아가는 날 저녁에 러시아와 체코의 경기가 있었다.

그래서 저렇게 요란하게 스크린 설치하고 그랬던듯.

체코 VS 러시아는 우리나라 VS 일본 의 경기와 마찬가지라고 보면 된다 ㅋㅋㅋㅋㅋ

 틴성당.

날씨 좋을때 보니 더 멋지네~

 

 천문시계.

이제 런치타임~~

 어딘지 기억 잘 안나지만 피잣집으로 유명하단다.

사람이 많긴했다 ㅋㅋㅋ

요건 닭고기 스프..기름이 엄청 떠있는걸 보면 알겠지만 좀 느끼하고 짜다.

근데 난 맛있었다 이마저도............ㅋㅋㅋㅋㅋ

 요건 피자.

여긴 음식을 공유(?)하는 문화가 없어서 일인 일피자다 ㅋㅋㅋㅋㅋ

근데 얇아서 다 먹고 올뻔했다...ㅋㅋㅋ

그린올리브는 정말 소금덩어리..완전 짜!!ㅋㅋㅋㅋㅋ

 밥먹고 존레논 벽에 한번 더 가보는 길~

가는 길에 홍수났던 표시해놓은 현판을 자세히 보고 ㅋㅋㅋㅋ

 헉~~며칠전엔 없던 독도는 우리땅이 써져있다 ㅋㅋㅋㅋ

한국분이 왔다 가셨나보다~ㅎㅎ 애국심 돋네!!

 존레논 벽 가는길에 있는 레스토랑 앞에 벤치에서 구경ㅋㅋㅋ

여기는 레스토랑에서도 막 바이올린 연주하며 밥먹는다..

낭만돋네~~ㅋㅋㅋㅋㅋ

 

 밑에서 바라본 까를교.

 해질녘의 까를교.

아..멋지다ㅠㅠ

 

 

 

 성 얀 네포무츠키 아저씨가 보이네..ㅋ

 

 

 

 

 

 밤인데도 하늘이 멋지다..^^

프라하의 마지막 야경.

 검은마녀의 카페 바깥에 있는 마녀상 사진을 이제야 발견!!

저렇게 생겼었지 참ㅋㅋㅋ

 요거 모카라떼.

요 맛있는 빵 먹었던 카페입니다 ㅋㅋ

 까를거리.

 

 팔라디움 앞에 장이 섰던데..치즈 짱 맛있더라능 ^ㅠ^ 침 질질..........

 팔라디움 안에도 치즈가게가 있더라능~아 치즈냄새 ㅋㅋㅋㅋ

 첼니체에서 마지막 만찬으로 슈니첼과 코젤을 먹어주고...ㅠㅠ

 체코돈 기념으로 찰칵ㅋㅋ

동전도 참 이쁘다..엣지있다.

 지폐는 어느나라나 비슷한듯 ㅋㅋㅋ

 공항갈때는 도로공사로 트램노선도 바뀌고 해서 지하철을 이용.

 MALOSTRANSKA 역.

 

 

 요기는 전철도 트램같이 문 열어달라고 눌러야 열린다 ㅋㅋㅋ

 공항가는 버스를 탈수있는 Dejvicka역...

여기서부턴 사진이 없다 ㅋㅋㅋㅋㅋㅋㅋ

그냥 열심히 버스타고 공항가서 열심히 뱅기타고 한국옴ㅋㅋㅋㅋㅋㅋ

요건 동생 선물로 준 천문시계를 본딴 벽걸이와 탁상겸용 시계.

하벨시장에서 샀던 ㅎㅎ

이젠 사진이랑 요런 물건들로만 추억할 수 있겠구나...

그리운 프라하.

열흘간의 내 추억들~~^^

'여행 > 체코' 카테고리의 다른 글

<프라하>에서 9,10일째  (0) 2012.07.24
<프하라>에서 8일째  (0) 2012.07.18
<프라하>-7일째.  (0) 2012.07.07
<프라하>-에서 <체스키크롬로프>다녀오기.  (0) 2012.07.03
<프라하>-4일째.  (0) 2012.07.03
<프라하>-Sogm In Prague.  (0) 2012.06.26
by 맹강 2012.07.24 00:40

라떼아트를 본격적으로 배우기전에

잠시 에칭기법과 사과모양 만들기를 배웠는데

에칭기법의 간단함에 놀랐던 기억이 ㅋㅋㅋㅋ

거품올려서 하트 만들기.

꽃모양.

고양이 얼굴 그리기.

 

 

바리스타 과정에는 메뉴개발이라던지

커피외 다른 메뉴에 대한 레시피를 배웠는데

너무 재밌었다능~~^^

요건 아이스 카페모카인가..?ㅋㅋ

에스프레소를 차갑게 냉각시켜 먹는

에스프레소 프레도 (또는 사케라또).

요 음료 참 매력적임~~~>ㅁ<

아이스 카페라떼.

아이스 민트모카.

요건 과일음료인데 내가 개발한 비밀 레시피.ㅋㅋ

핸들링기법 처음 배웠을때 ㅋㅋㅋ

사과모양도 엄청 어려웠는데..

이젠 나뭇잎도 배우고..ㅎㅎ

이건 라떼아트 마지막 시간에 배운 동물그림 에칭기법.

핸들링으로 동물의 얼굴모양을 만들어 준 후에

그위에 커피로 동물의 눈코입을 그려준다.

머리에 꽃핀 꽂은 토끼~~~ㅎㅎ

by 맹강 2012.07.18 15:20

 안방 침대에서 누워있는 녀석 발견.

근데 자세가 영...;;;

 

 저렇게 관절을 꺾고 있는데도 안불편한가;;

보는 내가 더 불편함ㅋㅋ

"뭘 보냥..."

졸린 표정으로 관절꺾고 누워있기 ㅋㅋㅋㅋ

'냥이 > 네오' 카테고리의 다른 글

네오의 일상.  (0) 2012.07.24
네오의 관절꺾기 신공.  (0) 2012.07.18
네오의 일상.  (0) 2012.07.18
냥이 발톱깎이는 팁.  (0) 2012.06.23
어릴적 네오  (2) 2012.06.18
네오 처음 오던 날  (0) 2012.06.17
by 맹강 2012.07.18 15:11

 네오는 푹신한 곳을 좋아해요.

 새로산 화장실 앞 러그에서 자기도 하고 잘 앉아서 멍때립니다.ㅋㅋ

 침대도 왕 좋아하지요.

왜 앞으로 나란히 하고 앉아있는거냥....

 

동생 침대에서 관절꺾기 신공을 보이며 자는 모습.

ㅋㅋㅋㅋ

'냥이 > 네오' 카테고리의 다른 글

네오의 일상.  (0) 2012.07.24
네오의 관절꺾기 신공.  (0) 2012.07.18
네오의 일상.  (0) 2012.07.18
냥이 발톱깎이는 팁.  (0) 2012.06.23
어릴적 네오  (2) 2012.06.18
네오 처음 오던 날  (0) 2012.06.17
by 맹강 2012.07.18 15:08

 바리스타의 자존심이라고 하는 ㅋㅋㅋㅋ

나뭇잎모양을 배웠다.

나뭇잎이 갯수가 많으면 로제타라고 하는데 뭐 그건 중요하지 않은듯.ㅋ

 첨한것치곤 잘했다.ㅋㅋ

 

 

 간간히 하트도 복습.

 좌우대칭이 잘맞은 나뭇잎 모양 ㅎㅎ

 요건 잎이 세개짜리 튤립.

 12온스 사발잔에다 라떼아트 도전.

왼쪽이 사발잔이고 오른쪽은 8온스짜리 잔.

 12온스 잔은 익숙하지도 않고

양을 채워줘야해서 뭔가 타이밍 잡기가 쉽지 않았다.

그래서 열심히 연습!!

 하트도 해보고

 튤립도 해보고.

잔이 크니까 잎이 많이질수 밖에 ㅋㅋㅋ

 

요건 그나마 좀 나아진 하트^^

요샌 라떼가 10온스 머그컵이나 12온스 사발잔에 많이 나가니까

큰 잔으로 연습해보는게 더 좋을듯~~~!!

by 맹강 2012.07.18 15:04
| 1 2 3 4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