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집 온지 얼마 안되서...첫날엔 침대밑에서 내내 나오질 않더니

다음날부터는 바로 적응완료 한듯;;

동생 방 문앞에 떡하니 ㅋㅋㅋㅋ

얼굴도 너무 미묘인데다가

다리도 엄청길고

늘씬했었던 네오^^

 

'냥이 > 네오' 카테고리의 다른 글

네오의 일상.  (0) 2012.07.24
네오의 관절꺾기 신공.  (0) 2012.07.18
네오의 일상.  (0) 2012.07.18
냥이 발톱깎이는 팁.  (0) 2012.06.23
어릴적 네오  (2) 2012.06.18
네오 처음 오던 날  (0) 2012.06.17
by 맹강 2012.06.18 17:5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