첫쨋날과 둘쨋날은 기본적인 핸들링 하는 법과

본격적인 하트를 배웠다.

이날은 세번째날이었는데 하트가 그래도 곧잘 익숙해진 모양새^^

 

 

 

하트가 곧 잘 되자 쌤이 튤립을 가르쳐주심.

튤립은 역시 쉽지 않구나;;

그나마 모양이 젤 잘나온 걸 찍어보았음 ㅎㅎ

그래도 점점 발전하는 모습을 보니 스스로도 뿌듯하다:D

'커피 > 바리스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점점 어려워지는 라떼아트.  (0) 2012.07.18
라떼아트의 매력~  (0) 2012.07.07
라떼아트 세번째 시간이 지나고.  (0) 2012.07.03
본격적으로 라떼아트 배우기:)  (0) 2012.07.03
라떼아트 첫수업  (0) 2012.06.18
벨벳밀크 만들기  (0) 2012.06.17
by 맹강 2012.07.03 15:13